취업가이드

로케이션
> 취업정보센터 > 취업가이드

취업가이드 상세보기

취업가이드 상세보기
한겨레(7.12) "월 50만원 받자고 120만원 자활사업 포기하겠나" 기사 관련
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34 추천수

0

등록일 2019.07.15
뉴스·소식>해명 및 설명자료
2019.7.12.(금), 한겨레 "월 50만원 받자고 120만원 자활사업 포기하겠나" 기사 관련 설명

주요 기사내용
의료급여(중위소득의 40% 이하), 주거급여(44% 이하), 교육급여(50% 이하) 수급자는 정확히 국민취업지원제도의 대상자와 겹친다. 입법예고 기간이 끝나가지만, 정부는 두 제도의 ‘중복 수급’을 어떻게 할지 답을 내리지 못했다. 의료.주거.교육급여(현물급여) 수급자가 구직촉진수당을 받을 경우, 이 수당을 소득으로 인정하면 세 가지 현물급여를 못 받게 될 수도 있다.

기초생활보장제도의 자활 사업과의 충돌도 살펴봐야 할 대목이다. 차상위계층까지 참여하는 자활사업은 유형에 따라 매달 약 62~128만원을 준다. 수급 대상에서 벗어나는 것이 목표인 자활 사업에서도 월급이 최저임금의 67~80% 수준으로 낮은데, 구직촉진수당은 이보다 더 적은 50만원이다. 현실적으로 구직촉진수당을 신청할 유인이 크지 않은 셈이다.

전문가들은 소득보장 체계가 지나치게 복잡하게 설계돼 있다고 지적한다.

설명내용
기초생활보장제도와의 정합성 관련

기초생활보장제도의 의료.주거.교육급여 수급자와 국민취업지원제도 구직촉진수당 간 중복수급 문제 및 자활사업과의 관계설정에 대해서는 고용부와 복지부 간 협의를 통해 조속히 조율해나갈 예정임*
* 시행령 등 하위법령에서 규정할 사안으로 추후 하위법령 마련 시 반영되도록 하겠음

복잡한 소득보장체계 관련
향후 복지부·기재부 등 관계부처 등과 지속 협의하여 범정부 차원에서 소득보장제도 간의 정합성이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음


문  의:  고용지원실업급여과  백석현 (044-202-7381) 
  • 페이스북으로 글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글 보내기
  • 목록
  • 인쇄
  • 삭제

취업가이드 목록

취업가이드 목록
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등록일
188 국가자격시험 수험표로 이용(理容)요금 할인 받으세요! 김기만 0 4 2019.10.21
187 근로자내일배움카드 제도 안내 확대 김기만 0 7 2019.10.19
186 (설명) 매일경제, 조선일보(10.17) 등 "늘어난 취업자 상당수가 ‘재정일자리’ ", "경제허리 40대 무너지는데.. 김기만 0 4 2019.10.17
185 "6개월마다 근로장려금"…자영업자는 근로장려금 신청 자격요건 안돼 관리자 0 13 2019.10.14
184 정부 “육아휴직 사후지급금 제도 폐지 추진, 사실 아냐” 관리자 0 13 2019.10.14
183 "특수형태근로종사자 및 중소기업 사업주(1인 자영업자 포함) 산재보험 적용 확대방안" 발표 김기만 0 24 2019.10.07
182 10월 1일부터 배우자 출산휴가 유급 10일로 확대 파일 관리자 0 33 2019.10.02
181 진로와 취업이 고민인 청년,우리동네 대학일자리센터에서 해결하세요 김기만 0 41 2019.09.26
180 지역주도! 성과중심! 2020년 지역 고용정책 방향 논의 파일 관리자 0 52 2019.09.25
179 고용 회복 중인 조선업에 직업훈련 투자를 강화합니다 김기만 0 32 2019.09.23
178 [지원정책] 재직자도 문제없어… '내일배움카드' 써서 어떤 것 배울 수 있나 관리자 0 53 2019.09.18
177 [취업지원] 취업성공패키지 넘어 더 막강해진 '국민취업지원제도' 란?…"매달 50만 원씩 6개월" 관리자 0 98 2019.09.02
176 “달달 외우는 시험은 가라” 실무 중심형 자격증 뜬다 관리자 0 91 2019.08.27
175 “산재 신청서 작성 쉬워진다” 관리자 0 51 2019.08.26
174 2020년 7월부터 실행하는 '국민취업지원제도' 란?…"저소득 구직자의 생계 지원해" 관리자 0 107 2019.08.19
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비밀번호
확인
취소
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비밀번호
확인
취소
게시판을 선택하세요.
게시판선택
확인
취소
신고사유를 선택하세요.
확인
취소